'대표팀 합류' 혼다 "승리…월드컵 나가고 싶다"

    기사입력 2017-03-21 09:37:23

    ⓒAFPBBNews = News1
    "이기고 싶다. 월드컵에 나가고 싶다."

    논란의 중심에 섰던 혼다 게이스케(AC밀란)가 입을 열었다.

    그는 20일(이하 한국시각) 결전지인 아랍에미리트(UAE)에 합류했다. 일본은 23일 UAE와 2018년 러시아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B조 6차전에 나선다.

    혼다는 자타공인 일본의 에이스로 활약했다. 그러나 최근 소속팀에서 기회를 얻지 못하며 대표팀 발탁도 불투명했다. 그는 올 시즌 이탈리아 세리에A에서 선발로 5경기에 나서는데 그쳤다. 출전 시간은 100분에도 미치지 못한다. 하지만 바히드 할릴호지치 일본 감독은 혼다를 선발하며 다시 한 번 기회를 줬다.

    혼다는 닛칸스포츠 등 일본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언제든 경기에 나설 수 있다는 마음으로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기고 싶다는 마음이 강하다. 월드컵에 나가고 싶다"며 "경기를 하다보면 서운한 마음은 있지만, 적어도 경기 내에서 열정과 집념을 보여주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김가을 기자 epi17@sportschosun.com

    현장정보 끝판왕 '마감직전 토토', 웹 서비스 확대출시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