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적' 김상중 "채수빈의 재발견, 예쁜 척 안해 더 예쁘다"

    기사입력 2017-03-20 15:19:50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배우 김상중이 후배 채수빈을 극찬했다.

    김상중은 2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MBC에서 열린 월화드라마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연출 김진만·진창규, 극본 황진영, 이하 '역적') 기자간담회에서 후배 배우 중 '재발견'된 배우를 꼽아달라는 질문에 "특히 채수빈 양이 재발견 된 것 같다"고 답했다.

    이어 "가령이라는 인물은 길동이와 녹수 사이에서 삼각관계를 이루는 멜로의 한 축이라고 생각했는데 방송에서 보여지는 모습이 너무나 사랑스럽고 귀엽더라. 그리고 수빈양은 예쁜 척을 안하는 모습이 더 예뻐보이더라. 얼굴에 시커먼 먹칠을 하면서 이야기 하는 모습을 꺼려할 수 도 있는데 전혀 꺼려하지 않더라. 그래서 그런 모습들을 많은 분들이 더 좋아하시는 것 같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15일 방송에서는 극중 아기장수로서 특별한 삶을 가지고 태어난 아들 길동을 지켜내기 위해 치열한 삶을 살아왔던 씨종 아모개의 죽음이 그려졌다. 이날 아모개는 길동과 함께 오른 여행길에서 편안하게 눈을 감았다.

    아모개를 연기한 김상중은 첫 회부터 강렬한 메소드 연기를 보여주며 시청자를 압도한 바 있다. 김상중의 열연은 오랫동안 동시간대 최하위 성적을 면치 못하던 MBC 드라마에 활력을 불어넣어줬고 본격적으로 홍길동의 이야기가 전개되기 전에도 10%를 넘는 시청률을 기록할 수 있게 했다.

    한편, '역적'은 폭력의 시대를 살아낸 인간 홍길동의 삶과 사랑, 투쟁의 역사를 다룬 이야기를 그린 사극이다. 김상중, 윤균상, 김지석, 이하늬, 채수빈 등이 출연하며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smlee0326@sportschosun.com

    현장정보 끝판왕 '마감직전 토토', 웹 서비스 확대출시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