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성-송혜교 낭만의 설원 데이트…스케치도 '명품 화보'

기사입력 | 2013-03-07 08:51:49

조인성과 송혜교가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촬영장에서 낭만적인 설원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화보로 공개됐다. 사진제공=하이컷
조인성과 송혜교의 낭만적인 '설원 데이트' 화보가 공개됐다.

조인성과 송혜교가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촬영장에서 낭만적인 설원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화보로 공개됐다. 사진제공=하이컷
조인성과 송혜교가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촬영장에서 낭만적인 설원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화보로 공개됐다. 사진제공=하이컷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이 SBS 수목극 '그 겨울, 바람이 분다'(이하 그 겨울) 촬영장을 독점 스케치했다. 조인성과 송혜교는 3월 초 강원도 평창군 발왕산 정상에서 진행된 '그 겨울' 촬영에서 새하얀 설원 속 데이트를 즐겼다. 나무의 눈꽃이 서로 부딪쳐 나는 '만 개의 풍경 소리'를 들려주기 위해 오수(조인성)가 오영(송혜교)을 업고 산을 오르는 모습이 한 폭의 그림처럼 펼쳐졌다. 칼바람이 부는 산에서 오랜 시간 진행된 촬영으로 인해 송혜교는 "'남부군'같은 전쟁 영화를 찍은 기분"이라며 농담하기도.

조인성과 송혜교가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촬영장에서 낭만적인 설원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화보로 공개됐다. 사진제공=하이컷
다음 날 이어진 촬영에서 깊은 감정 신을 소화해야 했던 두 배우는 쉬는 시간에도 몰입을 유지하며 진지한 모습을 보였다. 동탄 신도시의 한 병원에서 진행된 촬영에서는 구경하는 사람들마다 조인성의 '비현실적 비율'에 감탄하는 비명 소리가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

조인성과 송혜교가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촬영장에서 낭만적인 설원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화보로 공개됐다. 사진제공=하이컷
조인성과 송혜교가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촬영장에서 낭만적인 설원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화보로 공개됐다. 사진제공=하이컷
'그 겨울'의 스케치 화보는 3월 7일 발간되는 '하이컷' 97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미공개 컷들은 하이컷 온라인(www.highcut.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아이패드용 애플 앱스토어에서 발행되는 '하이컷' 디지털 매거진 애플리케이션을 통해서 지면에 다 담지 못한 생동감 넘치는 화보와 영상을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하이컷'은 전국 주요 도시 가판 및 편의점, 교보문고, 반디앤루니스, 영풍문고 전 지점에서 구입할 수 있다.
이다정 기자 anbie@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