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현진 아나 "직접 사표 제출" MBC 떠난다

    기사입력 2018-03-08 09:55:35

    사진=MBC 제공

    배현진 아나운서가 MBC에 사표를 제출했다.

    배현진 아나운서는 8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저는 현재까지 업무 발령대기 상태로 소속부서가 없다. 그래서 어제 보도본부장께 직접 사직서를 제출하고 문서 확인하신 것을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2008년 MBC에 입사한 배현진 아나운서는 '5시 뉴스' '100분 토론' 등 여러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2010년부터 2017년까지 7년 동안 MBC 간판 뉴스인 '뉴스데스크'를 진행했으며, 지난해 MBC 장기 파업 후 경영진이 교체되고 파업에 참여했던 직원들이 대거 복귀하면서 발령대기 상태가 됐다.

    최승호 사장은 지난 1월 기자간담회에서 배현진 아나운서와 관련해 "본인이 계속 일하기를 원한다면 역할을 논의해볼 수 있을 것"이라면서도 "다시 뉴스에 출연할 수는 없을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스포츠조선닷컴>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