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톡쇼’ 하용수 “연락두절 배우 이수나, 5개월 전 식당서 목격”

    기사입력 2017-12-30 14:47:55


    지난해 5월 뇌출혈로 쓰러진 후 연락두절 된 배우 이수나의 목격담이 전해졌다.

    29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별별톡쇼'에서는 이수나의 근황을 공개했다.

    이날 한 연예부 기자는 "작년 5월 이수나가 고혈압으로 인한 뇌출혈로 자택에서 쓰러져 2주 동안 의식 불명이었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붐이 "하지만 이수나가 재활 치료를 시작하면서 병원을 옮긴 후에는 연락이 끊겨졌다고 얘기를 들었다"고 덧붙였다.

    김형자는 "그래서 병원에 동료, 선·후배들이 다 찾아갔는데 그 후로 아무리 연락을 해도 연락이 당지 않았다. 그 누구도 아는 사람이 없었다"고 말했고, 다른 연예부 기자가 "그 이후로도 이수나의 근황은 알려지지 않았다. 이수나가 늘 궁금해서 측근들에게 물어보면 전혀 연락이 닿지 않더라고"라고 추가했다.

    이를 듣던 디자이너 하용수는 "나는 5개월 전에 봤다. 가끔 내가 잘 가는 장엇집이 있다. 거기서 나랑 술도 한 잔 주고받았다"라면서 이수나와 대화도했다고 고백했다.

    그의 목겸담에 다른 출연자들은 "잘못 본 것 아니냐", "재작년에 본 것을 헷갈려 하는 게 아니냐"며 믿지 못 하는 눈치였다. 이에 하용수는 "아니다. 내가 이수나를 모를 수 없다. 분명히 봤다"고 확신했다. <스포츠조선닷컴>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