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은 "포르쉐 탄 남자가 아는 척…봉변 당할뻔"

    기사입력 2017-12-11 08:43:07

    그룹 원더걸스 출신의 가수 예은이 최근 봉변을 당할 뻔한 섬뜩한 일화를 고백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예은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눈 와서 신나서 나갔다가 봉변 당할 뻔"이라며 최근 자신이 겪은 일화를 공개했다.

    예은은 "갑자기 차 세워서 아는 사람인 척 인사하고 일단 타라고 한 포르쉐 탄 남성분 그렇게 살지 마세요"라며 엉겁결에 차를 탈 뻔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음주운전이던데 신고할걸. 무서워서 차 번호 볼 생각도 못 함. 무서운 세상"이라고 말했다. <스포츠조선닷컴>

    KBL 450%+NBA 320%+배구290%, 마토토 필살픽 적중 신화는 계속된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