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방안내서’ 트월킹 도전 손연재 “내 엉덩이 스튜핏!” 좌절

    기사입력 2017-12-07 10:22:54

    전직 체조 국가대표 손연재가 트월킹(엉덩이 털기춤)에 도전했다.

    지난 6일 방송된 SBS '내방안내서'에서는 덴마크 정치평론가 니키타와 방을 바꾼 손연재가 덴마크 댄스 클래스 체험기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손연재는 니키나의 친구인 댄스 강사 루이스를 만나 트월킹 댄스를 배웠다.

    하지만 자유자재로 엉덩이를 움직여야하는 동작에 손연재는 좌절했다. 그는 "몸 쓰는 건 자신이 있었는데 아예 안 되더라. 내가 자기 자신을 놓지 못했다. 춤 자체가 끝까지 (자신을) 놔야 하는 춤이어서(어려웠다)"고 털어놨다. 특히 손연재는 "내 머리는 움직이라고 하는데 이 바보 같은 엉덩이가 안 움직인다"고 답답함을 호소해 웃음을 유발하기도 했다.

    수업이 끝난 후 루이스는 손연재에게 "트월킹과 K팝은 다르지 않냐"면서 춤을 알려 달라 요청했고, 손연재는 엑소의 '으르렁'을 선보였다. <스포츠조선닷컴>

    KBL 450%+NBA 320%+배구290%, 마토토 필살픽 적중 신화는 계속된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