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김숙 “안영미, 탈의실서 민망 댄스” 폭로

    기사입력 2017-11-03 10:25:04



    김숙이 안영미의 '더티 섹시' 일화를 공개했다.

    3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레전드특집 '우리는 무한걸스'편이 전파를 탔다.

    이날 MC 김숙은 "무한걸스 멤버들이 다 같이 수영장에 간 적이 있다. 안영미가 탈의실에서 갑자기 옷을 벗고 알몸으로 춤을 추고 있더라"고 충격적인 목격담을 전했다.

    이에 다른 멤버들 역시 "안영미는 겉옷은 대충 입는데 속옷은 꼭 세트로 입는다"고 폭로하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 김숙은 안영미의 지치지 않는 19금 발언으로 송은이가 버럭 했던 사연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안영미의 19금 캐릭터는 송은이가 잡아줬다. 그런데 19금 농담을 너무 남발해 크게 혼났다"고 입을 열었다.

    이에 안영미는 "녹화가 시작하면 멈춰야하는데 제가 카메라 감독님한테 계속 19금 농담을 주고받았다. 그러니까 송은이가 나에게 '넌 그게 재밌니?'라며 호통을 쳤다"고 당시 상황을 이야기했다.

    송은이는 "야한 농담은 적당히 해야 재미있다. 선을 넘어가면 진짜 이상해질 때가 있다. 그런데 안영미는 정도를 모르고 계속 말을 하더라"고 해명했다. <스포츠조선닷컴>

    축구토토 승무패 적중, NBA 필살픽 다수 적중스포츠조선 바로가기[스포츠조선 페이스북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