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톱아이돌 마약 흡입 현장 포착?…“의혹 제기”

    기사입력 2017-06-08 14:33:45

    일본 매체가 한국 톱 아이돌 그룹 멤버의 마약 의혹을 제기했다.

    최근 대만 매체인 ET투데이는 일본의 한 잡지에 인쇄된 기사를 공개하며 "일본의 모 주간지가 한 남성이 마약을 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보도"했다고 밝혔다. 매체는 '한류 아이돌' '마약 현장'이라고 강조하며 "사진은 한국 톱 아이돌 그룹 B의 멤버로, 자세한 상황은 알 수 없지만 호텔에서 찍힌 것이다"고 설명했다고 전했다.

    당시 온라인에 확산된 사진을 보면 한류 톱 아이돌인 그룹 B의 멤버 T가 고개를 숙이고 어떤 행동에 몰두 하고 있는 모습이다. 매체는 그가 마약을 하는 현장으로 의심된다고 적었다. 보도 한쪽에는 "대량의 코카인이 발견됐다"고까지 명시했다.

    매체는 사진 속 인물이 B그룹 T와 흡사하다고 전하며, 이 그룹의 또 다른 멤버 V는 과거 일본 팬 A와 교제한 적이 있다고 덧붙였다.

    A에 따르면 그룹 멤버들을 클럽에서 처음 만났으며, 호텔에서 만남을 가졌다. 사진 속 장소 역시 호텔이라고. 사진은 사진 속 인물의 하룻밤 상대 여성을 통해 유출된 것이라고 매체는 주장했다.

    다만 일본 트위터를 통해 확산된 이 보도 사진의 실체 역시 파악이 되지 않고 있다. 대만 매체에서도 해당 주간지를 정확히 명시하지 않은 상황이다.

    현장정보 끝판왕 '마감직전 토토', 웹 서비스 확대출시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