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심 6월호 화보 찍은 '동탄 PC방 알바생'

    기사입력 2017-06-08 11:11:00

    사진 =장현서 인스타그램
    눈에 띄는 미모로 유명세를 떨친 '동탄 PC방 알바생'이 남성 잡지 MAXIM(맥심) 화보의 모델로 등장했다.

    지난 7일 맥심은 "자사의 6월호에 '동탄 PC방 알바' 장현서씨와 진행한 화보가 담겼다"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에는 장씨가 줄무늬 티셔츠와 짧은 청반바지를 입고 인형 뽑기 기계 앞에 서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장씨는 섹시함과 귀여운 매력을 동시에 뽐내 눈길을 끌고 있으며, 전문 모델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오락실 데이트' 컨셉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장씨는 "게임을 좋아해서 PC방 알바를 시작했다"면서 "게임 때문에 술도 끊었다"고 전했다.

    그는 "갑작스러운 유명세가 얼떨떨하지만 이렇게 맥심과 작업까지 하게 돼 기쁘다"면서 "새로 시작한 피팅 모델도 재미있다. 흐르는 대로 자연스럽게 살고 싶다"고 말했다.

    또 장씨의 잡지 사진과 더불어 일상 사진도 함께 화제가 되고 있다.

    장씨의 소셜미디어에 공개된 일상 사진에는 잡지 사진과는 달리 청순한 매력을 뽐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사진 속 장씨는 화장기 적은 수수한 얼굴을 하고 있지만, 또렷한 이목구비로 미모를 자랑하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장씨는 PC방 알바 당시 카운터를 보는 사진 한 장으로 유명해졌으며, 예쁘장한 외모로 '동탄 PC방 알바생', 'PC방 얼짱 알바녀'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스포츠조선닷컴>

    현장정보 끝판왕 '마감직전 토토', 웹 서비스 확대출시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