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또다시 속옷 미착용…해외여행 중 길거리에서 '눈살'

    기사입력 2017-01-09 09:34:55

    설리가 또다시 속옷 미착용으로 논란을 일으켰다.

    설리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타이완에서 찍은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설리는 라일락 컬러의 민소매 원피스를 입고 거리를 걷고 있는 모습. 그러나 설리는 속옷을 미착용한 채 몸매를 적나라하게 드러내 또다시 논란을 부추기고 있다.

    설리의 속옷 미착용 논란은 이번뿐만이 아니다. 앞서 설리는 여러 게시물에서도 속옷을 미착용해 논란을 빚은 바 있다. 특히 이번에는 해외여행 중에도 여전히 속옷을 미착용한 채 거리를 활보해 많은 네티즌들의 지적을 받고 있다.

    네티즌들은 "이 게시물은 진짜 예쁜 부분 하나도 없고 올린 의미도 없어 보이는데 그저 노브라 자랑인 걸까", "노브라는 뭐 딱히 문제가 안 되는데 그걸 찍어서 올린다는 게 문제", "대체 이런 건 왜 자꾸 올리는 거야... 관종인가", "좀 심하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스포츠조선닷컴>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