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빙빙 기습뽀뽀, 女감독 가슴에 입맞춤 '경악'

    기사입력 2013-08-06 14:47:57

    판빙빙 기습뽀뽀/사진=중국 영상 캡처
    '판빙빙 기습뽀뽀'

    중국 여배우 판빙빙이 에바 진 감독의 가슴에 기습 뽀뽀를 하는 돌발행동을 선보였다.

    지난 5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영화 '일야경희'의 시사회에는 에바 진 감독과 판빙빙, 리즈팅(이치정), 장진푸(장경부) 등의 주연 배우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현장에서 판빙빙은 에바 진 감독에게 과감한 애정 표현을 선보여 시선을 끌었다. 짙은 화장과 속이 비치는 시스루 의상을 선보인 판빙빙은 영화 개봉에 앞서 흥분을 감추지 못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판빙빙은 에바 진 감독의 볼에 입맞춤을 하는가 하면, 감독의 허리를 끌어안은 채 가슴에 입맞춤해 현장을 발칵 발칵 뒤집어 놨다.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판빙빙 기습뽀뽀에 다들 많이 놀라셨겠네요" "판빙빙 기습뽀뽀, 진짜 어디로 튈지 모르는 사람이군요" "판빙빙 기습뽀뽀 받고 깜짝 놀란 감독 표정이 더 예술이네요"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영화 '일야경희'는 광고회사 커리어우먼 미셸(판빙빙)이 생일 파티 후 의도치 않게 세 남자와 엮이며 벌어지는 사건을 그린 로맨틱 코미디로 9일 중국 전역 개봉한다. <스포츠조선닷컴>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