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대 동안미녀' 몸매도 완벽…방청객 '환호'

    기사입력 2012-02-07 11:14:31

    동안
    '안녕하세요' 방송화면 캡처
    20대의 외모를 가진 동안의 50대 여성이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6일 방송된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는 '절대 동안' 미모의 아내 때문에 부녀지간으로 오해 받는다는 남편의 고민 사연이 소개됐다.

    남편과 아내는 52세 동갑내기 부부이지만 아내의 동안 외모 때문에 남편이 갖은 오해를 산다는 게 고민의 내용. 남편은 "아내와 함께 나가면 '어린 여자를 끼고서 어휴...', '따님이랑 옷 보러 오셨어요?' 등 손가락질과 오해를 받는다"고 털어놨다. 남편은 "동안의 아내 때문에 늙는 게 서럽다"고 푸념했다.

    실제로 이날 스튜디오에 등장한 아내는 20대라고 해도 믿을 만큼 매끈한 몸매와 동안을 하고 있었다. MC들과 객석을 앉은 방청객들도 모두 환호성을 질렀다.
    김명은 기자 drama@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