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트라이트' 황금폰 제보자 "승리, 단톡방 서열 높아…다른 멤버들 무시했다"

기사입력 2019-04-12 12:4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