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권, 학위 논란 후 "잘못을 깨닫고 뉘우치는 시간, 겸손하겠다"

    기사입력 2018-02-28 12:31:32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석사 학위 취득 논란을 빚은 가수 조권이 다시 한 번 자신의 심경을 밝혔다.

    28일 조권은 자신의 SNS에 "2월의 마지막 날 그동안 깊게 생각하고,다짐하는 시간이었습니다"라고 운을 뗐다. "관련된 제가 해야 할 부분은 성실히 임하였습니다 진실과 진심이 다 전하여질순 없어도,스스로 제 잘못을 깨닫고 마음속으로 뉘우치는 시간이었습니다.어떠한 결과든 겸허히 받아드리고,더 낮은자세로 겸손하고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한편 조권은 지난 2월 초 경희대학교 대학원 석사 학위 취득 논란을 겪었다. 당시 조권 측은 "본 건이 문제가 되기 전까지 학교 측의 안내에 따라 비논문학위(졸업공연) 심사 절차를 통해 학위를 취득한 것으로 알고 있었다"고 밝혔다. 더불어 조권은 "저는 제가 준비하는 과정들이 당연히 정상 절차를 따르고 있다고 생각하고 임했다. 많은 분들에게 심려를 끼쳐 드려 죄송한 마음이다"라고 직접 입장을 전한 바 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