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채 “임신? 정운택과 뽀뽀 1초도 안 해” 과거 SNS 글 ‘눈길’

    기사입력 2017-08-21 10:24:12

    배우 정운택(42)과 뮤지컬 배우 김민채(26)의 결별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과거 김민채가 임신설에 대해 직접 해명한 내용이 눈길을 끌고 있다.

    김맨채는 지난 6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무리 찾아도 사진이 예쁜 게 별로 없다. 임신은 물론 뽀뽀 1초 이상도 제가 못하게 했다"면서 "우리는 하나님이 시켜서 결혼하는 거지 서로 외형을 보고 결혼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어 김민채는 정운택와 함께 찍은 사진도 공개하며 "그래도 기사 쓰시기 편하시라고 몇 장 띄워 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정운택과 김민채는 뮤지컬 '베드로'를 통해 인연을 맺었다. 두 사람은 지난 6월 연인임을 인정하고 만난 지 3개월 만에 결혼을 약속했다. 하지만 21일 한 매체는 "정운택과 김민채가 결혼 2개월 전 결별했다"고 단독 보도했다. <스포츠조선닷컴>

    마감직전토토, 실시간 정보 무료!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