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집단폭행' 숭의초 직접 가보니…"외제차 줄줄이 등교, 경비가 문열어줘"

기사입력 2017-06-27 08:40: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