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에이 민, 속옷 사진 유출? 소속사 "원피스일뿐" 해명

    기사입력 2011-01-17 11:21:39 | 최종수정 2011-01-17 12:20:45

    미쓰에이 민의 속옷사진은 사실이 아닌것으로 밝혀졌다. 사진출처=온라인 연예게시판

    미쓰에이 민이 속옷 사진이 유출됐다는 루머에 휘말렸다.

    17일 온라인 연예게시판을 통해 '민 착시옷?'이라는 제목의 사진이 공개됐다. 해당 사진은 민이 데뷔하기 전 민낯으로 편안하게 찍은 사진이다.

    이에 네티즌들은 '속옷만 입고 찍은 것 아니냐' '미성년자인데'라며 속옷 노출 의혹을 제기하는 쪽과 '옆구리에 접힌 부분은 옷 같다' '속옷이 아니라 살구색이나 살색 상의를 입고 찍은 것이 어두운 조명 때문에 이상하게 보이는 것 아니냐'며 믿기 힘들다는 반응을 보이는 쪽으로 나뉘어 의견 대립각을 세웠다.

    이에 대해 소속사 JYP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예전에 친구와 찍었던 사진인데 어떻게 유출됐는지는 모르겠다. 속옷 노출이 아니라 민소매 원피스를 입고 찍은 사진이다. 오해 없으시길 바란다"고 해명했다.

    한편 미쓰에이는 최근 수지가 KBS2 드라마 '드림하이'에 출연하며 연기자 도전에 나섰고, 중국 진출에도 시동을 걸었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