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손지창 "아내 오연수 예쁜 여자…자다가 눈 떴을 때 설레"

    기사입력 2018-11-06 01:26:13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동상이몽2' 손지창이 결혼 21년 차에도 아내 오연수를 보면 설렌다고 밝혔다.

    5일 밤 방송된 SBS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에는 스페셜 MC로 손지창이 출연했다.

    이날 손지창은 오연수와의 결혼 생활에 대해 "처음에는 서로 다른 환경에서 사니까 다툼도 있었다. 이제는 좋은 친구, 편한 친구다. 어느 정도 포기할 건 포기하고 이해할 건 이해한다"며 결혼 21년 차의 노하우를 밝혔다.

    데뷔 전부터 같은 동네에서 살며 알고 지낸 사이였다는 손지창과 오연수. 두 사람은 초-중-고 시절부터 알고 지냈던 시간까지 합치면 28년 정도 됐다고.

    이날 손지창은 오연수를 보면 아직도 설렘을 느끼냐는 질문에 "아직도 설레면 죽는다"고 재치있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구라는 "그래도 설렐 때가 있지 않냐"고 물었고, 손지창은 "자다가 눈을 떴는데 옆에 되게 예쁜 여자가 누워있다"며 애정을 과시했다.

    하지만 이내 손지창은 쑥스러운 듯 "문득. 가끔"이라고 강조하며 "그런 모습을 보고 다시 잔다"고 말했다.

    supremez@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