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백상희 '시간이 멈추는 그때' 출연…사연있는 히키코모리 役

    기사입력 2018-10-16 13:09:31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배우 백상희가 KBS W '시간이 멈추는 그 때'(극본 지호진/ 연출 곽봉철/ 제작 (주)비에스픽쳐스, (주)보난자픽쳐스)에 출연, 사연 있는 '히키코모리'로 변신한다.

    판타지 로맨스 '시간이 멈추는 그때'는 100% 사전제작 드라마로, 시간을 멈추는 능력자인 준우(김현중 분)가 무늬만 갑인 건물주 김선아(안지현 분)를 만나 점차 삶의 의미를 찾아가는 작품. 방영 전부터 각양각색 개성 넘치는 배우들의 특급 만남 소식이 알려져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높인 가운데 감각적인 연출의 곽봉철 PD와 탄탄한 스토리 전개 그리고 섬세한 표현의 지호진 작가가 의기투합해 기존과는 또 다른 색깔의 판타지 로맨스물을 선보일 예정이다.

    백상희는 극 중 선아가 소유한 빌라 202호 세입자 수나 역을 맡았다. 엄마와 단 둘이 살아가는 수아는, 원래 밝은 성격의 소유자였지만 과거의 어떤 일을 계기로 '히키코모리'(사회생활에 적응하지 못하고 집안에만 틀어박혀 사는 사람)가 된 인물.

    이에, 생기발랄한 여대생에서 마음의 상처를 받고 히키코모리가 되는 수나의 굴곡 있는 삶을 연기할 백상희의 다채로운 얼굴에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기도.

    또한, 백상희는 얼마 전 종영한 tvN '미스터 션샤인'에서 모리 타카시(김남희 분)의 처로 깜짝 등장, 수준급의 일본어와 고혹적인 기모노 자태를 뽐내며 브라운관 블루칩으로 급부상한 바 있어 '시간이 멈추는 그때' 출연 소식이 반가움을 배가시키고 있다.

    한편, 백상희를 비롯해 김현중, 안지현, 인교진 등 화려한 주연진과 임하룡, 주석태 등 개성넘치는 조연 배우들이 대거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는 KBS W 새 수목드라마 '시간이 멈추는 그때'는 오는 24일(수) 밤 11시 첫 전파를 탄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