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과 거짓말' 이일화, 생생한 분노+오열…긴장감↑

    기사입력 2018-09-05 08:21:56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비밀과 거짓말' 이일화의 감정연기가 극의 긴장감을 절정에 이르게 했다.

    MBC 일일드라마 '비밀과 거짓말(연출 김정호, 극본 이도현)'에서 여린 여자 오연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는 이일화가 모든 진실에 분노와 오열을 쏟으며 보는 이들의 몰입도를 높였다.

    지난 4일 방송에서 이일화의 연기 포텐이 또 한 번 터졌다. 오회장(서인석 분)과 신명준(전노민 분)을 뒤따라간 연희, 진짜 화경의 납골당에서 화경(오승아 분)의 비밀과 마주하게 된 것. 이일화는 흔들리는 눈빛과 혼란스러워하는 표정만으로 그녀의 충격과 고통을 고스란히 전했다.

    이어, 연희는 담담한 듯 아무렇지 않은 듯 가짜 화경을 대했고 그녀의 심경에 대해 궁금증을 더했다. 이도 잠시 가짜 화경과 함께 납골당으로 간 연희는 "여기 있는 화경이가 진짜가 아니라고 하는데 엄마 믿을 수가 없어.. 왜 니가 진짜 화경이가 아니야.. 넌 대체 누구야"라며 믿기 힘든 진실에 처절함을 보였다.

    이처럼 이일화는 극중 마지막 희망까지 잃은 캐릭터의 절규를 풍부한 감정연기로 그리며 안방극장을 눈물 짓게 만들었다. 앞으로 그녀의 활약에 더욱 이목이 집중되는 이유다.

    한편, '비밀과 거짓말' 빼앗기고 짓밟혀도 희망을 잃지 않고 묵묵히 자신의 목표를 향해가는 여자와 더 많은 것을 가지기 위해 거짓과 편법의 성을 쌓은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 매주 평일 저녁 7시 15분에 방송된다.

    sjr@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