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살래요' 유동근, 세상 어디에도 없는 '로맨틱한 남자'

    기사입력 2018-08-24 08:07:57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같이 살래요' 유동근이 안방극장을 로맨틱함으로 물들였다.

    KBS2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연출 윤창범, 극본 박필주)'에서 천상 아빠이자 따뜻한 남자 박효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는 유동근이 로맨틱함 가득한 프로포즈 현장을 공개해 훈훈함을 남겼다.

    공개된 사진은 극중 효섭이 미연(장미희 분)에게 프로포즈하는 설레는 순간이 담겨있다. 꽃다발을 들고 미연을 기다리고 있는 유동근은 단 한마디 대사가 전해지지 않는 사진임에도 사랑하는 사람을 향한 뜨거운 눈빛을 그리며 보는 이들에게 그의 마음을 고스란히 전하고 있다.

    지난 회 효섭은 어린 시절 미연에게 마음을 전하고자 했던 남산에서 다시 한번 마음을 전했다. 효섭은 "이젠 기다릴 시간이 없잖아. 안 오면 데리러 가면 되는데 뭘"이라며 직접 만든 웨딩 슈즈를 신겨 주었다. 이어, "네 발 보고 만진 게 몇 달인데 내 머리 속에 다 담아 놨지. 이거 신고 나하고 식장에 같이 들어가자. 끝이 오기 전까지는 같이 살고 싶어."라며 진심을 담은 프로포즈로 감동을 안겼다.

    행복한 날들 만 가득할 것 같은 효섭과 미연에게 위기가 찾아왔다. 미연은 효섭에게 치매 사실을 숨겼고, 시간을 갖자며 결혼식을 미룬 상태. 하지만 효섭은 "네가 감추는 게 무엇이든 상관없어. 내가 널 지켜줄게"라며 미연에 대한 애틋함을 드러내 시청자들의 마음을 울렸다.

    한편, '같이 살래요'는 유쾌한 웃음과 감동으로 신중년 부모 세대와 자식 세대의 썸과 쌈, 사랑과 전쟁을 통해 가족의 의미를 그려낸 2060 전 세대 가족 로맨스. 매주 주말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