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리뷰]"죄송합니다"…예고 없이 찾아 온 서인영의 복귀와 사과

    기사입력 2018-04-09 00:36:32 | 최종수정 2018-04-09 07:55:30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욕설 논란' 서인영이 조심스럽게 카메라 앞에 다시 섰다.

    8일 방송된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2'(이하 '슈가맨2')는 '댄스 100불 가자!' 특집으로 쥬얼리의 'Baby one more time(베이비 원 모어 타임)'과 원투의 '자~엉덩이'가 소환됐다.

    특히 이날 쥬얼리 3기 완전체 멤버가 출연, 1여 년 정도 자숙 중이던 서인영이 방송 활동을 재개해 눈길을 끌었다.

    서인영은 지난해 1월 JTBC '님과 함께' 촬영 중 제작진과 마찰을 일으켰고, 이 과정에서 욕을 하는 영상이 공개돼 '욕설 논란'에 휩싸였다. 이후 서인영은 '님과 함께'에서 하차했으며. 1여 년 동안 방송 활동을 쉬었다.

    서인영은 근황을 묻는 질문에 "얘기를 안 하고 넘어가긴 민망하다"며 "여러 가지 일들이 있었지 않냐. 온전히 저를 생각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진 것 같다. 반성도 많이 했다"고 조심스레 운을 뗐다.

    이에 박정아는 "인영이가 출연하는데 고민이 많았다. 시간이 더 흐르기 전에 기회가 왔을 때 우리가 같이 인사를 드리는 게 어떨까 제안을 했다"고 덧붙였고, 서인영은 "'죄송합니다' 한 마디를 하고 싶다. 그 말을 그동안 못 했다.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과하며 눈물을 흘렸다.

    서인영의 출연에 아직까지 불편한 시선도 많이 있다. 하지만 이날은 서인영 개인이 아닌 쥬얼리의 멤버로서 출연했고, 그 동안 많은 사랑을 받았던 노래에 대한 보답으로 의미 있는 무대를 가졌다.

    앞으로 서인영의 행보가 주목 받는 지금, 좀 더 성숙해진 서인영의 모습을 기대해 본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