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송중기 측 "사극 '아스달' 출연 제안 받았지만, 결정된 것無"

    기사입력 2018-03-12 15:13:57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배우 송중기가 '아스달' 출연을 제안받았지만, 차기작은 현재 미정이다.

    12일 송중기 소속사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송중기가 사극 '아스달'(가제)(김영현 박상연 극본, 김진원 연출)의 출연을 제안 받은 것은 맞다"고 했지만, 차기작에 대해서는 "결정된 것 없다"고 밝혔다.

    '아스달'은 '뿌리깊은 나무'와 '선덕여왕' 등을 집필한 김영현, 박상연 작가의 신작으로 관계자들 사이에서는 '아사달'과 '아스달' 등 이름으로 불려왔다. 김영현, 박상연 작가는 송중기와는 '뿌리깊은 나무'에서 함께했던 인연이 있고 송중기와 송혜교의 결혼식에도 참석한 바 있다. 연출은 김진원 PD가 맡는다. 김진원 PD는 송중기의 첫 주연작이었던 KBS2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 남자'의 연출을 맡았었다.

    현재 '아스달'은 100% 사전제작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방송은 2019년을 목표로했다. 현재 방송사는 미정이지만 캐스팅과 동시에 편성을 진행할 것으로 알려져있다.

    송중기가 '아스달'의 출연을 확정한다면 지난해 10월 결혼식을 올린 후 첫 복귀작이 되는 셈. '성균관스캔들'과 '뿌리깊은 나무', 그리고 '태양의 후예' 등에서 선 굵은 연기력을 보여줬던 송중기이기에 그의 복귀작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lunamoon@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