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이슈]'마약 체포' 이찬오 셰프 근황 포착 '확 달라진 외모'

    기사입력 2017-12-15 22:16:31 | 최종수정 2017-12-16 01:07:21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유명 셰프 이찬오(33)가 마약 복용 등의 혐의로 검찰에 체포된 가운데 그의 최근 모습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강력부(부장검사 박재억)는 이찬오 셰프를 마악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체포 조사한 뒤 15일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찬오 셰프는 최근 한 대학의 호텔외식경영학과를 찾아 요리 강연을 펼치기도 했다. 당시 포착된 이찬오 셰프의 모습은 과거 방송 활동 시절보다 더 살이 오른 모습. 짧은 머리에 원형탈모로 추측되는 자국이 엿보이기도 했다.



    앞서 이찬오 셰프는 지난 10월 해외에서 마약인 해시시를 몰래 국내로 들여오고 이를 흡입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대마초를 농축한 해시시는 환각성이 더 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셰프는 검찰의 소변 검사 등 조사를 거치면서 마약 양성 반응이 나온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따라 이찬오 셰프는 수차례 마약을 흡입한 사실은 일부 인정했으나 밀수 혐의는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이씨에게 증거 인멸의 우려가 있다고 판단해 구속영장을 청구한 상태다.

    한편 이씨는 다수의 국내 유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이름을 알렸다. 지난해 모델 겸 방송인 김새롬(30)씨와 결혼했다가 이혼했으며 올해 3월 두번째 프렌치 레스토랑 '샤누'를 오픈해 운영중이다.

    lyn@sportschosun.com

    KBL 450%+NBA 320%+배구290%, 마토토 필살픽 적중 신화는 계속된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