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한혜진, 야구선수 차우찬과 결별…공개연애 종지부

    기사입력 2017-11-09 10:52:00 | 최종수정 2017-11-09 10:57:05



    [스포츠조선 박현택 기자] 모델 한혜진과 LG트윈스 소속 야구선수 차우찬이 결별했다.

    한혜진과 차우찬은 최근 연인관계를 정리하고 친구 사이로 돌아갔다. 이로써 두 사람은 약 반년간의 공개연애에 종지부를 찍었다.

    한혜진의 소속사 에스팀 측은 9일 스포츠조선에 "두 사람이 헤어진 것이 맞으며, 헤어지게된 이유는 사적인 문제라 알 수 없다"고 전했다.

    두 사람의 열애 소식은 지난 5월 전해졌다. 당시 한혜진은 "사귄 지 얼마되지 않아 연인관계임이 대중에게 알려졌다"며 부담감을 전한 바 있다.

    한혜진은 1999년 데뷔, 줄곧 국내 최정상급 모델로 활약 중이다. 그는 MBC '나 혼자 산다' 를 통해 소탈하고 꾸밈없는 매력을 선보이며 활동 영역을 넓혔다.

    4세 연하의 차우찬은 지난해 12월 한국프로야구 투수 FA 최고액(95억 원)에 삼성 라이온스에서 LG 트윈스로 이적한 '특급' 좌완 투수. 이적 첫 해인 2017년에는 10승 7패를 기록하며 팀의 에이스 역할을 했다.

    ssalek@sportschosun.com

    KBL 450%+NBA 320%+배구290%, 마토토 필살픽 적중 신화는 계속된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