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동근♥전인화 부부, 평창올림픽 위해 뛴다… 홍보대사 합류

    기사입력 2017-11-06 13:12:39


    명품배우부부 유동근-전인화를 비롯한 예술계 유명 인물들이 2018 평창올림픽 홍보대사에 합류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워원회(위원장 이희범)는 6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 외신지원센터에서 유동근·전인화 부부를 비롯한 세계적인 팝페라테너 임형주, 촉망받는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씨를 대회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홍보대사들은 앞으로 평창올림픽 홍보를 위해 진행되는 각종 국내외 주요 행사와 온라인 홍보, 광고 등의 사업에 참여해 범국민적 붐 조성에 기여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홍보대사 위촉은 예술계 인물들을 대상으로 이뤄져 향후 예술계에서의 홍보활동과 참여가 기대된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위촉패를 전달하며 "우리 국민들은 물론 전 세계인들이 평창올림픽에 더욱 관심을 갖고 참여할 수 있도록 대회를 알리는 홍보대사로서 많은 역할을 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동근은 "평소 스포츠에 관심이 많았는데, 평창에서 올림픽이 열리기 때문에 강원도에서 태어난 저로서도 감회가 새롭다. 개막 100일도 남지 않은 평창대회가 세계인들의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많은 사람들이 참여하는 대회가 될 수 있도록 예술계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축구토토 승무패 적중, NBA 필살픽 다수 적중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