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J의사생활' 한중시청자 100만 돌파…"연장 문의 봇물"

    기사입력 2017-10-27 16:14:55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해요TV 'JBJ의 사생활'의 시청자가 약 100만 명을 돌파했다.

    'JBJ의 사생활'은 iMBC 해요TV 모바일 앱과 YOUTUBE, 중국 라이브 플랫폼인 웨이보와 화지아오를 통해 중계되어 1회 39만 명, 2회 61만 명이 시청하면서 약 100만 명이라는 누적 시청자 수치를 달성했다.

    지난 26일 방송에서 JBJ 멤버들은 할로윈을 맞이해 강아지 팀과 고양이 팀으로 나눠 팀에 맞춘 분장을 한 후 스피드 퀴즈를 진행해 큰 재미를 선사했다.

    또한 알까기 게임 중 영화 '타짜' 배우들의 성대모사와 함께 꽁트를 진행해 많은 팬들의 호응을 얻었고, 이 외에도 멤버들이 직접 ASMR을 녹음한 뒤 본인들의 목소리를 들으면서 잠을 청하다가 웃음을 터뜨리는 등 다양한 모습을 보여줬다.

    마지막으로 음악 방송에서 1위 후보에 오를 수 있게 해 준 팬들에게 고맙다는 말을 남기며 방송을 마무리했고, 이에 많은 팬들이 아쉬움을 전하며 SNS에 연장 방송을 해달라는 멘션을 다수 남겨 다시 한번 JBJ의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오는 11월 2일 목요일 밤 9시에는 <업텐션의 사생활> 1회가 방송 되며, 총 2주간 진행될 예정이다.

    lunarfly@sportschosun.com

    '필살픽 줄줄이 적중' 농구도 역시 마감직전토토!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