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2PM 준호 "캔버스, 사랑에 물드는 남자의 마음 담았다"

    기사입력 2017-09-11 17:13:12 | 최종수정 2017-09-11 17:14:45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2PM 준호가 솔로앨범 '캔버스'에 대해 "남자의 마음을 담은 시원한 노래"라고 설명했다.

    준호는 11일 2PM V앱 'Paint on "CANVAS'' 방송을 통해 솔로 앨범 '캔버스'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준호는 솔로 앨범 '캔버스'에 대해 "재킷이 굉장히 예쁜 것 같다. 노을지는 3-40분 사이에 배경을 찍어야 해서 쉽지 않았다"고 회상했다.

    이어 "캔버스는 늦여름과 가을에 어울리는 노래다. 하얀 캔버스 같은 남자의 마음이 여자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물들어간다는 내용이라 노을 지는 배경으로 만들어보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2번 트랙 '파인'에 대해서는 "제가 키우던 람보라는 반려묘를 떠나보낸 뒤 만든 노래"라며 "가수로서 잘할 수 있는 걸로 그 친구를 기억하고자 했다. 무척 슬펐는데, 부르면서 치유되는 느낌"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앨범에는 '노바디 엘즈'. '와우'. '런투유' 등 2PM 앨범이나 일본 앨범에 실렸던 노래를 새단장한 트랙들도 포함됐다. 준호는 "제 노래라서가 아니라 왜 이리 좋은지 모르겠다"며 웃었다.

    lunarfly@sportschosun.com

    마감직전토토, 실시간 정보 무료!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