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록디바' 나비드, 긍정 에너지 장착한 힐링송 '아자아자' 24일 공개

    기사입력 2017-07-21 15:43:51

    ◇24일 힐링송 '아자아자'를 공개하는 가수 나비드. 사진제공=포나코리아


    실력파 록 보컬 나비드의 신곡 '아자아자'가 오는 24일 정오 각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폭염을 잠재우는 시원한 빗줄기처럼 스트레스를 시원하게 한방에 날려버리는 노래다.

    '아자아자'는 나비드가 올해 발표하는 세 번째 싱글앨범으로, 전작 '너는 어디에 나는 여기에', '멀어지는 친구에게'와는 분위기가 완전히 다르다. 밝고 활기찬 느낌의 록(Rock)이다. 대표작 '고백', '굿나잇(Goodnight)'을 잇는 '나비드표 록'으로 오랜만에 돌아왔다. 기타리스트 김기봉과 드러머 임청이 나비드와 팀을 이루어 환상의 호흡으로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그동안 '록의 디바' 나비드의 청량하고 파워풀한 가창력을 기대하고 있던 팬들에게 '아자아자'는 더할 나위 없이 반가운 소식이다.

    나비드의 '아자아자'는 듣기만 해도 어깨가 들썩일 만큼 신나는 에너지를 내뿜는다. 특히 '원했던 일이 모두 다 눈앞에 현실로 다가온다', '힘들었던 날의 보상이 온다'며 긍정의 주문을 거는 노랫말이 듣는 이에게 힘을 불어넣는다. 삶이 무료하게 느껴지거나 미래가 보이지 않아 포기하고 싶을 때, 노래를 따라 부르면 마치 말하는 대로 이뤄질 것만 같은 '힐링송'이다.

    작사·작곡에 피아노와 기타 연주 및 프로듀싱 능력까지 갖춘 나비드는 앨범커버디자인까지 직접 맡았다. '아자아자'의 에너지를 '스케이드보드 위에 올라 탄 달팽이'의 그림으로 함축해 커버에 내걸었다. 신곡의 느낌을 알록달록한 색연필 그림에 담아 눈길을 끈다.
    김형중 기자 telos21@sportschosun.com

    '3X3 농구가 열린다' 한국 연맹 공식 출범 맞아 이승준이 전하는 꿈의 메시지 스포츠조선 바로가기[스포츠조선 페이스북]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