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트너' OST '정이 들어버렸어', 몬스타엑스 기현 참여

    기사입력 2017-06-13 09:37:39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SBS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의 일곱 번째 OST 주자로 몬스타엑스의 기현이 참여했다.

    '수상한 파트너'(이하 '수트너')는 노지욱(지창욱 분)과 은봉희(남지현 분)을 둘러싼 반전로맨스가 시작됐다. 미스터리가 더욱 치밀해지면서 2049시청률 수목극 1위 뿐만 아니라 드라마와 연기자 화제성 부문에서 1위, 브랜드 평판면에서도 최상위권을 유지중이다.

    '수트너' 7번째 OST '정이 들어버렸어'는 몬스타엑스 기현의 목소리로 만날 수 있게 됐다. 이 곡은 봉희 (남지현 분)가 지욱 (지창욱 분)에게 사랑을 고백한 뒤, 지욱에게 거절당하고 마음 아파하는 장면에 삽입됐다. 어쩔 수 없이 밀어냈지만, 서로에 대한 사랑은 오히려 깊어지는 주인공들의 애타는 마음을 표현한 발라드 곡이다. 극 중 단 1회 노출만으로도 음원에 대한 문의와 출시 요청이 끊이지 않은 에피소드도 있다.

    몬스타 엑스 멤버 기현은 tvN '응답하라 1988'과 '그녀는 예뻤다' OST에 참여해 안정된 음정과 깔끔한 고음처리로 신인답지 않다는 평가를 받으며 탄탄한 보컬실력을 선보인 바 있다.

    관계자는 "이번 드라마 OST에 참여한 기현은 탄탄한 보컬실력과 더불어 풍부한 표현력으로 주인공들의 절절하고도 깊은 사랑의 마음을 노래에 담아냈다"라며 "덕분에 주인공들의 감정 라인을 더욱 빛나게 했다"라고 소개했다.

    한편, '수트너' OST는 그동안 혼성듀오밴드 '신현희와 김루트', 인디씬과 공연계의 오왠, R&B 아티스트 라디, 그리고 인디신감성팝의선두주자?싱어송라이터?치즈(CHEEZE), 꽃잠프로젝트의 김이지, R&B 가수 범키까지 참여한 바 있다.

    '수상한 파트너'는 범죠가 뇌섹변호사 노지욱과 무한긍정 아웃사이더 변호사 은봉희가 미스터리한 사건을 겪으며 서로에게 빠져드는 심장쫄깃 개미지옥 로맨스 드라마이다. 몬스타엑스 기현의 '정이 들어버렸어'은 6월 14일 오후 6시에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된다.

    lunarfly@sportschosun.com

    현장정보 끝판왕 '마감직전 토토', 웹 서비스 확대출시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