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측 "'프로듀스101' 남자판 예정대로 진행된다"(공식입장)

    기사입력 2017-01-16 13:48:49



    [스포츠조선 최보란 기자] Mnet 측이 '프로듀스101' 남자판은 예정대로 준비된다고 밝혔다.

    '프로듀스101' 기획자이자 총괄을 맡고 있던 한동철 Mnet 국장이 사의를 표명한 가운데, Mnet 관계자는 16일 "'프로듀스101' 남자판은 예정대로 진행된다"고 밝혔다.

    한동철 국장은 최근 플랫폼에 국한하지 않고 좀 더 다양한 기획과 프로그램 제작에 도전하고 싶다는 의사를 전하며 CJ E&M 측에 사의를 표했다. 한 국장은 당분가 프로그램 기획에 전념할 계획이다.

    한 국장은 스포츠조선에 "현재 개인적으로 새 프로그램 기획안을 만들고 있으며 2월이 되면 구체화 될 것 같다"라며 "그 이후에 제가 이 프로그램을 혼자 제작할 수 있을지, 혹은 다른 회사에 들어가 도움을 받아야 할지 윤곽이 보일 것 같다. 이에 아직 향후 거취에 대해서는 결정된 것이 아무것도 없다"라고 설명했다.

    한 국장의 퇴사로 인해 진행 중이던 '프로듀스101' 남자판 진행에 변화가 있는 것은 아닌가 하는 시선도 있지만 이에 대해서는 "현재 제가 손을 뗐기 때문에 구체적으로 말하기는 어렵지만 제작팀이 열심히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라며 "저 역시 기대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ran613@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