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왓다 장보리'서 폭풍 열연 이유리, 유니베라 모델로 발탁

    기사입력 2014-08-24 09:55:24

    이유리. 사진제공=유니베라


    인기 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의 주연 배우 이유리가 남양알로에의 새 이름 유니베라(대표 이병훈)의 새로운 얼굴로 선보인다. 앞으로 이유리는 새롭게 출시될 안티에이징 화장품을 중심으로 유니베라 제품의 모델 활동을 올 하반기까지 할 계획이다.

    이유리는 주로 일일 및 주말드라마 위주로 연기 활동을 해왔다. 때문에 극중에서 모신 시어머니만 7명이 넘어 '국민 며느리'라는 애칭을 얻은 배우. 요즘은 악역으로 물오른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지만 그녀의 본 모습은 '천사표' 아내이자 며느리다. 여배우라면 따라다니는 스캔들 하나 없이 13년 동안 착실하게 연기생활을 해왔고 2010년 결혼하여 단란한 가정을 꾸리고 있다. 또한 그녀가 출연한 작품들이 20대부터 40대 이상의 시청자들이 애청해온 프로그램이라 젊은 여배우임에도 불구하고 폭넓은 팬층을 갖고 있다.

    유니베라 커뮤니케이션 이광덕 팀장은 "그 동안 쌓아온 배우 이유리의 이미지가 '자연의 혜택을 인류에게' 전하고자 하는 기업 브랜드와 잘 어울린다"며 "방문판매원인 UP(Univera Planner)와 주 고객층인 중장년층 여성들에게 정서적 공감을 이루며 어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상희 기자 nowater@sportschosun.com

    ☞ 소비자고발센터로 바로가기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