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피어나 vs 가인 24시간이 모자라 ‘초절정 섹시대결’ 후끈

    기사입력 2014-03-09 10:28:16

    선미 피어나 vs 가인 24시간이 모자라

    '선미 피어나 vs 가인 24시간이 모자라'

    가수 가인과 선미가 서로의 곡을 바꿔 부르며 섹미 무대를 선보였다.

    8일 방송된 MBC '쇼음악중심'에서는 400회 특집으로 선미과 가인 두 사람이 서로의 노래를 바꿔 불렀다.

    선미는 가인의 '피어나'를, 가인은 선미의 '24시간이 모자라'의 무대를 각각 선보였다.

    핑크 니트에 블랙 숏팬츠를 매치한 청순미 넘치는 패션을 선보인 선미는 테이블 위에서 가인의 안무를 능숙하게 선보이는가 하면 꽃잎이 흩날리는 무대연출로 화려한 퍼포먼스를 완성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가인은 블랙 크롭티에 핫팬츠를 입고 스모키 메이크업을 한 채 카리스마 넘치는 매력을 발산했다. 이어 선미의 트레이드마크인 맨발로 무대에 올라 엉덩이춤과 시계춤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선미 피어나-가인 24시간이 모자라 무대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선미 피어나-가인 24시간이 모자라, 완전 섹시해", "선미 피어나-가인 24시간이 모자라, 두 사람 합동공연 해도 잘할 듯", "선미 피어나-가인 24시간이 모자라, 박빙이네", "선미 피어나-가인 24시간이 모자라, 듀엣해되 되겠어", "선미 피어나-가인 24시간이 모자라, 묘하게 잘 어울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스포츠조선닷컴>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