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민의 축제, 제7회 It's Daejeon 국제축구대회 1일 열려

    기사입력 2013-05-31 10:59:30

    사진제공=대전 시티즌


    대전시민의 축제, '제7회 It's Daejeon 국제축구대회'가 6월 1일 오후 6시 30분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올해로 7회째를 맞는 'It's Daejeon 국제축구대회'는 대전과 러시아 노보시비르스크 두 도시 교류협력의 가교 역할 뿐만 아니라 지역 주민들의 화합을 다지는 즐거운 잔치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대회에 초청받은 FC시비르는 1936년 창단된 유서 깊은 축구단이다. 러시아 1 디비전 소속이며 스파르타크 경기장을 홈구장으로 사용하고 있다. FC시비르의 연고지인 노보시비르스크는 러시아를 대표하는 과학도시로, 지난 2001년 대전광역시와 자매결연을 체결한 이후 12년간 꾸준히 교류해 왔다.

    'It's Daejeon 국제축구대회'는 첫 해인 2007년 브라질 명문구단 'SC인터나시오날'을 시작으로, 2008년 J-리그의 '빗셀 고베', 2009년 100년 전통의 브라질 구단 '바스코 다 가마', 2010년 아르헨티나의 명문 '아르헨티노스 주니어스', 2011년 일본을 대표하는 시민구단 '콘사도레 삿포로', 2012년 멕시코 과달라하라의 'FC아틀라스'를 차례로 초청, 매년 수 만 명의 팬들과 함께하며 대전을 대표하는 국제스포츠축제로 자리매김했다. 올해 대회 역시 많은 관람객이 운집해 축구열기 가득한 축제 한마당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박찬준 기자 vanbasten@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