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스포츠플러스, 박재홍-조용준 야구해설위원 영입

    기사입력 2013-01-29 14:57:14

    스포츠조선DB

    스포츠 전문채널 MBC스포츠플러스가 박재홍과 조용준을 야구해설위원으로 영입했다.

    박재홍은 지난 25일 은퇴식에서 "300-300 클럽에서 못다한 33개의 도루는 시청자들의 마음을 훔치는 것으로 대신하겠다"며 해설가로서의 포부를 밝힌 바 있다.

    2002년 데뷔와 동시에 구원왕 타이틀을 획득하면서 신인왕에 올랐던 '조라이더' 조용준도 MBC스포츠플러스 프로야구 해설진에 합류했다.

    MBC스포츠플러스는 "두 해설위원의 합류로 허구연(내야수), 박재홍(외야수), 양상문, 손혁(선발투수), 조용준(마무리투수)의 해설 라인업이 갖춰지게 됐다"며 "해설위원들의 포지션 균형도 완벽하게 갖춰졌다"고 말했다. 이어서 "오전 메이저리그, 저녁 프로야구 중계방송과 '베이스볼 투나잇 야'로 이어지는 야구방송 스케줄에 있어서 해설위원들이 충분한 시너지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MBC스포츠플러스는 "대기록의 보유자이자 최고의 선수였던 박재홍의 해설은 야구팬들을 설레게 할 것이다. 불꽃같은 야구 투혼을 보여준 조용준 역시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주는 해설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김표향 기자 suzak@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