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아시아 가수 최초로 伊 MTV TRL 어워즈서 베스트 팬 부문수상

    기사입력 2012-05-06 09:16:22

    그룹 빅뱅.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이 이탈리아에서 개최된 '2012 MTV TRL 어워즈'서 아시아 가수 최초로 베스트 팬 부문을 수상했다.

    5일(현지시각)이탈리아 피렌체에서 열린 '2012 MTV TRL 어워즈'는 가장 마지막 순서로 베스트 팬 부문의 시상을 진행하고 빅뱅이 최종 수상자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게다가 이날 베스트 팬 부문의 후보로는 세계적인 팝스타 에이브릴 라빈(Avril Lavigne)과 영국의 유명 아이돌 그룹 원디렉션(One Direction)이 함께 어깨를 나란히 했는데, 빅뱅은 이들과 경쟁해 아시아 가수로는 최초로 베스트 팬 부문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2006년부터 시작된 'MTV TRL 어워즈'는 이탈리아에서 가장 사랑 받는 아티스트와 뮤직비디오를 가리기 위한 유럽권 음악 시상식이다.

    특히 빅뱅이 수상한 베스트 팬 부문은 전세계 음악 팬들의 온라인 투표로 이뤄지는 시상이라 그 의미가 더욱 뜻 깊다.

    한편 수상 소식을 접한 빅뱅은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를 통해 "MTV TRL 어워즈에서 상을 받게 되어 굉장히 기쁘고 또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이어 "끝까지 빅뱅을 응원해준 전세계 팬 여러분들께 감사 드린다"며 소감을 전했다.

    앞서 빅뱅은 지난해 '2011 MTV 유럽 뮤직 어워즈'(EMA)에서도 아시아 가수 최초로 월드 와이드 액트상을 수상하며 한국을 대표하는 아티스트로서 명성을 드높인 바 있는데, 이번 '2012 MTV TRL' 우승을 통해 이탈리아에서도 그 영광을 이어갔다.

    빅뱅은 오는 17일부터 일본 나고야, 요코하마, 오사카, 사이타마, 후쿠오카를 도는 아레나 투어에 돌입하고 15만명의 현지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이정혁 기자 jjangga@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