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커뮤니케이션즈, 모바일 메신저 '네이트온톡' 출시

기사입력 | 2011-07-20 17:27:39

SK커뮤니케이션즈가 모바일 메신저 시장에 진출했다. 각 모바일 메신저들의 장점을 결합한 '네이트온톡(Talk)'을 출시한 것. 국내 1위 메신저 네이트온을 운영하고 있는 SK커뮤니케이션즈(대표 주형철)는 20일 서울 프라자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모바일 메신저 네이트온톡을 발표했다.

네이트온톡은 폰주소록은 물론 3300만 네이트온 회원 친구까지 한 번에 커뮤니케이션 할 수 있는 모바일 메신저다. 이동통신사 구분 없이 휴대폰 번호나 네이트온 아이디로 손쉽게 이용할 수 있으며 최초 로그인 한 번으로 서비스를 계속 이용할 수 있어 간편하다. 스마트폰 상에서 유선으로 접속된 네이트온 사용자와 통화도 가능하다. 파일 확장자 제한없이 파일전송도 가능해 이미지, 동영상, 워드, 엑셀 등 최대 500MB까지 전송할 수 있다.

고품질의 모바일 인터넷 전화(mVoIP) 서비스도 갖췄다. 3G와 와이파이간 끊김 없는 핸드오버 기술을 적용, 통화 안정성을 최대한 확보했으며 인터넷 전화 국제 표준 방식(SIP)을 채택했다. 주변 잡음 및 통화 울림 현상 제거, 자동음량 조절 알고리즘 도입도 주목할 만 하다.

네이트온톡은 일단 안드로이드 버전만 공개됐으며 심의 후 곧 아이폰용도 서비스될 예정이다.
노경열 기자 jkdroh@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