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FC, 측면 포지션 강화 위해 이 건 영입

    기사입력 2019-02-12 10:07:29

    프로축구 성남FC가 12일 안산에서 뛰던 측면 공격수 이 건을 영입했다. 사진제공=성남FC


    프로축구 성남FC가 팀의 측면 포지션 강화를 위해 K리그2 안산 그리너스에서 활약하던 이 건을 영입했다.

    청소년대표 시절 촉망받는 스트라이커였던 이 건은 서귀포고-중앙대를 거쳐 2017년 안산 그리너스의 창단멤버로 K리그 무대에 데뷔했다. 안산에서는 측면 자원으로 활약하며 2년 간 K리그2 41경기에 나서 3골 1득점을 기록했다. 지난해 1월에는 김봉길 감독이 이끄는 U-23 대표팀에 합류해 AFC U-23 챔피언십 경기에서 한국의 4강 진출에 기여한 바 있다.

    이 건은 빠른 스피드를 통한 활발한 움직임으로 공수를 넘나드는 플레이가 강점이다. 때문에 윙어와 윙백 포지션 모두 소화 가능해 성남FC의 멀티 측면 자원으로 다양하게 활용될 전망이다. 특히 이 건은 성남 팬들에게 익숙하다. 지난해 K리그2 12라운드 성남전 때 멀티 골을 기록하며 성남의 개막 이후 11경기 무패 행진에 제동을 건 장본인이다. 성남에 입단한 이 건은 "K리그1에서 뛸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준 성남FC에 감사 드린다. 열심히 노력해 팬들의 기억에 남는 선수가 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메디컬테스트를 마친 이 건은 곧바로 일본 전훈지에 합류해 2019시즌을 준비할 예정이다.


    이원만 기자 wman@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