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이랜드, 박공원 전 안산 단장 선임…인창수 감독과 결별

    기사입력 2018-12-07 15:55:00 | 최종수정 2018-12-07 17:21:19


    프로축구 K리그2(2부 리그) 서울 이랜드가 박공원 신임 단장을 선임했다.

    이랜드는 7일 '현장 경험이 풍부한 박 단장을 선임했다'라며 '박 단장은 안산 그리너스 시민구단 창단 당시 초대 단장을 역임한 축구 행정 전문가로서 구단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 신임 단장은 "이랜드가 자존심을 회복하고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랜드는 계약기간이 종료된 인창수 감독과 재계약 맺지 않고 신임감독을 찾기로 했다고 했다. 김진회 기자 manu35@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