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 항, 이현호 상대로 선제 솔로포 '시즌 7호'

    기사입력 2018-10-11 18:50:54

    2018 KBO리그 LG트윈스와 SK와이번즈의 경기가 16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SK 최항이 2회말 2사 2루에서 1타점 적시타를 치고 있다.
    문학=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 /2018.08.16/

    SK 와이번스 최 항이 시즌 7호 홈런을 날렸다.

    최 항은 11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전에서 0-0 동점 상황이던 2회초 선제 홈런을 터뜨렸다. 1사 주자 없는 가운데 두산 선발 이현호를 상대했고, 1B1S에서 3구째를 받아쳤다. 이 타구가 우중간 담장을 넘어가는 비거리 120M 솔로 홈런이 됐다. 시즌 7번째 홈런.

    SK는 최 항의 홈런으로 2회초 1-0 리드를 잡았다.


    잠실=나유리기자 youll@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