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 첫 6연승' NC 유영준 감독대행 "상승세 이어가겠다"

    기사입력 2018-09-14 22:05:53 | 최종수정 2018-09-14 22:06:51

    사진제공=NC 다이노스

    NC 다이노스가 올 시즌 첫 6연승을 달리며 이날 두산 베어스에 패한 '꼴찌' KT 위즈와의 승차를 1.5경기차로 벌렸다.

    NC는 14일 창원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넥센 히어로즈와의 경기에서 7대3으로 승리했다. 나성범이 투런포를 포함해 4안타 6타점으로 맹타를 휘둘렀고 선발 로건 베렛은 6이닝 4안타 3사사구 4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6승(9패)를 기록했다.

    NC는 2회부터 득점했다. 1사 1,2루에서 박민우와 권희동이 연속 볼넷으로 출루하며 밀어내기로 1득점했다. 이어진 만루에서 나성범이 2타점 적시타를 때리며 3-0을 만들었다.

    3회 넥센은 2사 1,2루에서 이정후가 우전 적시타를 때리며 추격을 시작했다.

    하지만 6회 2사 1루 상황에서 나성범이 상대 세번째 투수 이승호의 3구 142㎞ 패스트볼을 공략해 우중간 담장을 넘기는 2점 아치를 그리며 NC는 5-1로 점수차를 벌렸다.

    넥센도 쉽게 포기하진 않았다. 8회 2사 1루에서 박병호가 투런포를 터뜨리며 2점차로 쫓았다.

    하지만 8회 2사 1,3루에서 나성범이 2타점 2루타를 터뜨리며 다시 도망갔다. 8회 박병호에게 2점 홈런을 허용한 원종현은 9회를 무실점으로 막아내며 경기를 끝냈다.

    경기 후 유영준 감독대행은 "베렛이 선발로 경기를 잘 이끌어줬다. 나성범은 2~3경기 주춤했지만 다시 살아나 자기 모습을 보여서 고무적"이라며 "올시즌 최다연승인 6연승 기록했는데 상승세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한 경기 한 경기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창원=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