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전현무, ♥한혜진 '달달' 삼행시 "헤헤거리게 되네"

    기사입력 2018-08-11 00:20:16 | 최종수정 2018-08-11 00:21:26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전현무-한혜진이 서로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10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폭염을 한방에 날릴 여름방학 특집 '여름 현무 학당'이 펼쳐졌다. 회원들은 한복을 입고 경주에 총집합했다.

    '여름 현무 학당'은 지난해 여름 화끈한 웃음 폭탄을 선사했던 '여름 나래 학교'를 뒤이을 새로운 여름방학 특집이다.

    이날 회원들은 300년된 한옥에서 상다리가 휘어질 듯한 푸짐한 한 상차림을 즐겼다. 여기서 삼행시를 짓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전현무와 한혜진은 서로의 이름으로 삼행시 짓기에 나섰다.

    한혜진은 "전현무가 사귀자고 해서. 현재까지사귀고 있는데. 무리수인가"라고 말하며 쑥스러워했다. 전현무는 "한혜진과 사귀면서. 혜혜거리고 살았는데. 진짜 헤헤 거리게되네"라고 삼행시를 지었다. 한혜진은 연인 전현무의 삼행시에 미소를 지었지만, 회원들은 말문이 막혔다. 쌈디는 "혀가 꼬여서 살짝 발음을 흘린 것 같은데"라고 짓궂은 농담을 던졌다.

    sjr@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