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세이하 한국 남자농구팀 바레인에 져 8위

    기사입력 2018-08-11 14:24:31

    한국 18세 이하 남자농구 대표팀이 아시아 선수권대회에서 8위에 그쳤다.

    한국은 11일(한국시각) 태국 논타부리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7∼8위전에서 바레인에 93대100으로 패했다.

    한국은 16개국이 출전한 이번 대회에서 D조에 속해 조별리그에서 시리아와 인도, 대만에 연달아 승리해 조 1위로 8강에 오르며 쾌속 진군을 했지만 8강에서 중국에 85대90으로 패해 4강 진출에 실패했고, 5∼8위전에서 이란에 81대89로 패해 7∼8위전으로 밀렸고, 7∼8위전에서도 패해 8위로 대회를 마쳤다.

    한국이 18세 이하 아시아 남자농구 선수권에서 8위에 머문 것은 1998년 대회 9위 이후 20년 만에 가장 안 좋은 성적이다.

    중국과 필리핀이 3∼4위전을 치르고 호주와 뉴질랜드가 우승을 다툰다.
    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