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 50억 펜트하우스 공개…전용 엘리베이터+주차장

    기사입력 2018-07-12 18:56:06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JYJ 김재중이 일본 방송에서 펜트하우스를 공개해 주목받았다.

    김재중은 11일 방송된 니혼TV '오늘 밤 비교해보았습니다'에서 자신의 펜트하우스를 최초 공개했다.

    서울 강남에 위치한 김재중의 집은 아파트 펜트하우스로 3층 100평에 달하며, 시세는 5억 엔(약 50억 원) 정도로 소개됐다.

    김재중 전용 엘리베이터를 타고 도착한 그의 집 현관에는 명품 신발들이 진열돼 있었다. 김재중이 갖고 있는 명품 신발만 200족 이상이라고.

    또한 골드와 화이트, 블랙 인테리어가 돋보이는 집안 곳곳에는 수억대의 예술 작품이 놓여 있었다. 특히 유명한 일본의 설치미술가 쿠사마 야요이의 '노란 호박'은 무려 2천만 엔(약 2억 원). 여기에 거실의 카펫과 소파는 각 400만 엔(약 4천만 원), 테이블은 500만 엔(약 5천만 원)으로 말 그대로 럭셔리 하우스였다.

    이 밖에도 4개의 화장실에는 욕조에 누워 TV를 볼 수 있도록 소형 모니터가 설치되어 있었고, 2층에 있는 드레스룸은 명품관을 연상케 했다. 또 김재중 전용 주차장에는 페라리, 포르쉐, 롤스로이스, 벤츠 등 총 1억 7천만 엔(약 17억 원)이 넘는 억대 슈퍼카들이 나란히 주차돼 있었다.

    남부러울 것 없는 펜트하우스를 갖고 있지만, 김재중은 연신 외로움을 호소했다. 그는 절친 장근석과 통화를 하거나 홀로 집에서 음악을 들으며 외로움을 달랬다.

    supremez@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