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 FC]'소방관 파이터' 신동국 일본 파이터 상대로 3연승 가능할까

    기사입력 2018-06-12 13:44:07


    '소방관 파이터'가 다시 링에 오른다.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37)이 오는 7월 28일 원주 종합체육관에서 개최되는 XIAOMI ROAD FC 048에 출전한다. 약 10개월 만의 경기다.

    신동국은 "데뷔한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프로 세 번째 출전 기회를 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소방관으로서 항상 시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소방관 파이터로서 격투 팬분들께 사랑받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올해로 11년차 베테랑 소방관인 신동국은 지난해 4월 XIAOMI ROAD FC YOUNG GUNS 33을 통해 데뷔했다. 대체 선수로 투입된 데뷔전에서 값진 프로 첫 승을 거뒀다. 또한 같은 해 9월 개최된 XIAOMI ROAD FC 042에 출전, 일본의 이마이 순야를 제압하며 2연승을 달성했다.

    신동국은 "지난 경기에 소방관 동료 여러분들이 경기장에 많이 와주셨고, 그만큼 많은 분들이 응원을 해주셔서 부담도 많이 됐는데 승리로 보답할 수 있어서 너무 기뻤습니다. 이번에도 꼭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습니다"라고 말했다.

    신동국이 3연승에 도전할 이번 경기의 상대는 일본의 하야시 타모쓰(32)다. 일본의 여러 단체에서 활동하며 10전의 경험을 쌓았고 타격전에 특히 강점을 보이는 선수로, 아직은 신인인 신동국에게는 쉽지 않은 상대일듯하다.

    하지만 신동국은 "상대가 누구든 최선을 다해 싸우겠습니다. 이번 대회는 특히 팀원들과 함께 출전하는 대회이기 때문에 의미가 남다릅니다. 팀원들과 함께 좋은 성적 내고 싶습니다"라고 바람을 나타냈다.

    이번 대회에는 신동국과 함께 훈련하는 '더 솔로' 유재남(31)과 미들급 이종환(25)도 출전한다.

    "프로 무대 데뷔 전부터 함께 훈련했던 팀원들과 같은 대회에 출전하게 돼 더욱 든든합니다"라는 신동국은 "이번 대회를 잘 끝내고 제가 한국 대표로 참가하는 9월 개최되는 2018 충주세계소방관경기대회에서도 좋은 성적 내는 것이 올해 제가 꼭 이루고 싶은 두 가지입니다"라고 말했다.

    신동국은 XIAOMI ROAD FC 048과 함께 오는 9월 10일 충청북도 충주시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13회 2018 충주세계소방관경기대회에 한국 대표로 참가한다. 50개국 6000여명의 소방관들이 참가하는 세계소방관경기대회는 전 세계 소방관들이 모여 스포츠 종목을 겨루는 국제대회로, 한국에서 개최하는 이번 대회는 역대 최대, 최고의 권위 있는 국제대회로 진행할 예정이다.
    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XIAOMI ROAD FC 048 / 7월 28일 원주 종합체육관

    [미들급 통합 타이틀전 차정환 VS 최영]

    [미들급 황인수 VS 양해준]

    [아톰급 이예지 VS 아라이 미카]

    [미들급 라인재 VS 전어진]

    [라이트급 신동국 VS 하야시 타모쓰]

    [미들급 김대성 VS 이종환]



    ◇XIAOMI ROAD FC YOUNG GUNS 39 / 7월 28일 원주 종합체육관

    [밴텀급 유재남 VS 한이문]

    [라이트급 김형수 VS 전창근]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