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바웃타임' 한승연 "후배 로운에 조언할 위치 아냐..웃으며 촬영"

    기사입력 2018-05-17 14:54:46 | 최종수정 2018-05-17 18:18:46

    tvN 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타임' 제작발표회가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렸다. 한승연이 질문에 답하고 있다.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타임'은 수명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최미카(이성경)와 운명으로 엮인 남자 이도하(이상윤)의 로맨스 드라마다. 김형식 연출, 추혜미 극본. 이상윤, 이성경, 임세미, 한승연, 김로운 등이 출연한다. 21일 밤 첫 방송된다. 정재근 기자 cjg@sportschosun.com/2018.05.17/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한승연이 후배 김로운과의 연기를 언급했다.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 어바웃타임'(추혜미 극본, 김형식 연출)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드라마에서 공식 하차한 이서원을 제외한 이상윤, 이성경, 임세미, 한승연, 김로운과 김형식 PD가 참석했다.

    한승연은 "선배고 제가 먼저 시작했지만 남에게 조언을 해줄 위치는 아직 절대 오지못한 거 같다. 둘이 저희는 시작할 때 쯤에 그런 얘기를 많이 했다. 대사 열심히 외우고 만나서 맞춰보고 평소에도 많이 만나서 촬영하는 순간 만큼은 재밌게 웃으며 지낼 수 있으면 행복할 거 같다는 얘기를 했었다. 워낙 열심히 하는 동생이고 열정이 많아서 연기에 대한 얘기를 평소에도 많이 하고있는 만큼 예쁘게 지켜봐 달라"고 말했다.

    이에 김로운은 "같이 가수 활동을 해서 그런지 제 입장에서 편하게 생각해주셔서 편하게 연기 중이다"고 한승연과의 호흡에 대해 언급했다.

    '어바웃타임'은 타인의 수명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최미카(이성경)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이도하(이상윤)가 만나 사랑만이 구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구원 로맨스다. '싸인', '유령', '두번째 스무살' 등 웰메이드 작품을 만들었던 김형식 PD가 2년 만에 선보이는 작품이다. 이상윤, 이성경, 임세미 등 대세 배우들이 의기투합했다. 21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lunamoon@sportschosun.com

    드라마 '어바웃타임' 제작발표회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