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어바웃타임' 이서원→김동준 긴급투입 "곧 첫 촬영 시작"[종합]

    기사입력 2018-05-17 17:06:03 | 최종수정 2018-05-17 17:06:54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배우 김동준이 '어바웃타임'에 합류한다.

    17일 tvN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 측은 "오늘(17일) 배우 김동준을 조재유 역에 캐스팅 했다"고 밝혔다. "긴급 합류한 김동준은 현재 모든 개인 일정을 취소하고 촬영 준비에 돌입, 곧 첫 촬영을 시작할 예정이다"라며 "기존 방송 일정에 차질이 없도록 촬영을 진행, 시청자 분들께 좋은 작품을 선보일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스포츠조선은 "김동준은 '어바웃타임'에서 조재유 역을 맡기로 했다"고 단독 보도한 바 있다. 김동준이 맡은 조재유는 모짜르트에 버금가는 뮤지컬 음악계의 천재라는 업계 평을 받는 뮤지컬 음악 감독이다. 애초 이 역은 배우 이서원이 맡을 예정이었지만, 이서원은 지난달 술자리에서 여성 연예인을 성추행한뒤 피해자가 신체접촉을 거부하자 흉기로 협박한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는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16일 드라마에서 하차했다.

    조재유 캐릭터가 드라마에서 다뤄지는 다양한 이야기 중 하나를 끌고가기 때문에 캐릭터 삭제를 할 수는 없어 다른 배우로 대체하기로 했고 그 빈자리를 김동준이 채우게 된 것이다.

    한편 김동준은 2009년 제국의아이들 메인보컬로 데뷔, 2011년 KBS '영도다리를 건너다'를 시작으로 연기에 입문했다. 이후 드라마 '소녀K' '천명' '후유증' '하늘벽에 오르다' '하숙 24번지' '동네변호사 조들호' '빛나라 은수'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연기 내공을 다졌다. 특히 지난해에는 OCN '블랙'을 통해 전에 없던 재벌 2세 캐릭터를 만들어내며 연기력 호평을 이끌어낸 바 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