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 D-1 '무법변호사' 이준기X서예지X이혜영X최민수, 비하인드 방출

    기사입력 2018-05-11 13:05:17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무법변호사'가 첫 방송을 하루 앞두고 이준기-서예지-이혜영-최민수의 현장 비하인드 사진을 대 방출했다. 비하인드 사진만으로도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매력적인 무법 캐릭터들의 모습에 본방사수 욕구가 무한 샘솟는다.

    내일(12일) 밤 9시 첫 방송하는 tvN '무법변호사'(김진민 연출/윤현호 극본/tvN, 스튜디오드래곤 기획/로고스필름 제작) 측은 11일(금) 시청자들과 만날 준비를 끝마친 이준기(봉상필 역)-서예지(하재이 역)-이혜영(차문숙 역)-최민수(안오주 역)의 현장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해 시청자들의 기대에 불을 지피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준기-서예지-이혜영-최민수의 심쿵 아이컨택부터 연기를 향한 열정이 고스란히 담겨 있어 그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이준기는 촬영 중 자신의 연기를 모니터링하는 모습. 화면에 완전히 몰입한 이준기의 진지한 눈빛은 카리스마 넘치는 무법변호사의 매력을 재확인시키며 보는 이들을 단숨에 매료시킨다.

    또한 사랑스러운 미소로 카메라와 아이컨택하고 있는 서예지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특히 NG 상황에도 당황하지 않고 흥 충만한 춤사위로 승화,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드는 서예지의 발랄한 모습은 시선을 강탈하며 얼굴에 만연한 과즙 미소는 보는 이들의 미소를 절로 자아낸다.

    극 중 범접 불가한 악으로 나오는 이혜영-최민수가 반전 매력을 뽐내고 있어 눈에 띈다. 이혜영은 대본을 품에 안은 채 고결한 성녀를 연상하게 하듯 인자한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 특히 블랙 원피스 차림의 이혜영은 안경을 쓴 채 '우아미'와 '지적미'를 동시에 발산하고 있어 극 중 차문숙의 또 다른 매력을 엿보게 한다.

    최민수는 광대가 승천한 듯한 미소로 촬영에 나서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장난기 가득한 웃음은 '촬영장 무법자'라는 최민수의 별명을 오롯이 드러내고 있어 사진만으로도 그가 연기할 안오주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면서 안오주로 보여줄 다채로운 모습을 궁금하게 만든다.

    tvN '무법변호사' 제작진은 "이준기-서예지-이혜영-최민수가 드라마를 향한 열정과 인간 비타민 같은 밝은 에너지로 촬영장을 더욱 활기차게 만들고 있다"며 "특히 날이 갈수록 이들의 케미가 넘쳐 흐르며 좋은 분위기를 이끌어가고 있다. 이들의 쫀쫀한 연기 호흡이 고스란히 담길 작품으로 찾아 뵐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무법변호사'는 법 대신 주먹을 쓰던 무법(無法) 변호사가 자신의 인생을 걸고 절대 권력에 맞서 싸우며 진정한 무법(武法) 변호사로 성장해가는 거악소탕 법정활극. 내일(12일) 밤 9시 tvN을 통해 첫 방송된다.

    supremez@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