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순+아련美"…'이리와 안아줘' 진기주, 촬영 비하인드

    기사입력 2018-05-04 07:39:36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이리와 안아줘' 진기주의 청순하면서도 아련한 매력이 물씬 담긴 '여신샷'이 공개됐다. 이는 촬영 비하인드 컷으로 그녀가 극 중 톱 여배우인 한재이와 찰떡같은 싱크로율을 자랑하고 있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오는 16일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수목 드라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 연출 최준배 / 제작 이매진아시아, 컴퍼니 칭)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다.

    우선 한재이(진기주 분)은 탁월한 멜로 연기로 톱스타 반열에 오른 인물이다. 그런 재이가 마치 현실에 강림한 듯 높은 싱크로율을 보이는 진기주의 촬영 현장이 포착됐다.

    공개된 사진 속 진기주는 촬영을 하며 재이 역에 한껏 몰입, 독보적인 여신 아우라를 뿜어내고 있다. 그녀는 흐드러지게 핀 벚꽃 나무 사이를 거닐며 안아주고 싶은 청순미를 발산하는가 하면 티없이 맑은 웃음을 지으며 사랑스러운 매력도 방출해 시선을 강탈한다.

    이어진 사진에는 진기주가 하늘하늘한 원피스를 입고 아련한 분위기를 극대화하고 있는데, 연기에 집중하는 모습에 그녀가 그려나갈 한재이는 어떤 모습일지 즐거운 상상을 하게 만든다.

    '이리와 안아줘' 측은 "진기주의 촬영 비하인드를 통해 톱배우 한재이의 모습이 맛보기로 공개됐다. 방송을 통해 시청자 여러분께 보여질 재이는 어떤 모습일지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한편, '이리와 안아줘'는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후속으로 오는 16일 수요일 밤 첫 방송된다.

    supremez@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